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속보 정치 구미1 구미2 김천 칠곡 공단.경제 교육 사회 행사 이슈&이슈 문화 새의자 인물동정 화제의 인물 기관/단체 사설 칼럼 기고 독자제언 중부시론 기획보도 동영상뉴스 돌발영상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독자의 소리 웃자! 설문조사 공지사항 법률상식
최종편집:2019-05-16 오전 09:54:28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웃자!
독자의 소리
설문조사
뉴스 > 교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물과 자연 생태교육 파트너십 협약식 체결
지난 7일 구운초, K-water 구미권지사,경북자연사랑연합
"생활속 실천하는 환경교육 기대"
2019년 03월 08일(금) 09:10 [경북중부신문]
 

ⓒ 경북중부신문
구운초등학교(교장 박명호)는 지난 7일 K-water 구미권지사, 경북자연사랑연합 등과 함께 ‘물과 자연 생태교육 파트너십 협약식’을 가졌다.
구운초는 특색교육과정으로, 녹색환경교육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으며 학교와 15분 거리에 위치한 수자원공사(K-water)와 협의하여 물과 자연 사랑 환경교육을 운영하던 중 2019년에는 수자원공사(K-water) 뿐만 아니라 경북자연사랑연합과 함께 MOU를 체결하게 되었다.
이날 구운초등학교 교감, 경북자연사랑연합회장 및 수자원공사(K-water)구미권지사장, 고객지원부장, 경영차장 등 3개 기관의 장과 관계자들이 참여하여 미래 세대들에게 생태가치를 일깨우고 자연사랑을 배울 수 있도록 세 기관이 함께 협력하기로 결의했다.

ⓒ 경북중부신문
구운초는 앞으로 연간 생태교육을 교육과정 속에서 구성하고 학부모 및 지역주민의 참여를 독려하여 수자원공사(K-water)와 협력한 환경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경북자연사랑연합의 환경 해설사와 도우미를 통해 환경활동을 진행한다.
특히, 미세먼지로 환경에 대한 경각심이 높은 지금 환경보전에 대한 의식을 키우고 생활 속에서 실천하는 환경교육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임주석 기자  scent1228@naver.com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경북중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중부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중부신문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백승주 의원, 신구미대교 건설사업 ..
산림의 혜택과 기능
지역 금융기관, 구미시금고 선정 기..
불법주정차 단속업무 개선대책 시행
구미공단 50년, 반세기 역사와 추억..
‘라돈’ 방출 無, 간이측정기로 해..
전원주택 최고의 명품 주거지 ‘더 ..
오늘은 부처님 오신날
구미대교 보수·보강 및 성능개선사..
새콤달콤 ‘김천자두’ 첫 수확

최신뉴스

건강보험공단 4조원 재정적자, 사..
보건소 제증명 어디서나 교부시스..
경북신용보증재단, 경주시 소상공..
군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회 활동 홍..
현일고 총동창회 체육대회 통해 ‘..
구미대 박지수 씨, 바텐더 대회 ‘..
정부지원금 늘리고 보장성 더 강화..
김천시, 미세먼지 취약계층 건강 ..
칠곡군, 지방세정 종합평가 도내 ..
새콤달콤 ‘김천자두’ 첫 수확
김천소방서, 불법 주정차 5월 부터..
생활 SOC 인프라 구축을 위한 국비..
구미대교 보수·보강 및 성능개선..
구미 시민운동장 주경기장 보수 및..
구미시, 치매검진사업 협약병원 확..
사회적가족만들기 프로젝트(일촌맺..
녹조예방 및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구미과학관 2019년 생활과학교실사..
2019 지적재조사사업 착수
‘세계 4번째 터보차저 개발에 성..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경북중부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30450 / 주소: 경북 구미시 송원서로 2길 19 / 발행인.편집인: 김락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주석
mail: 4538111@naver.com / Tel: 054-453-8111,8151 / Fax : 054-453-13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04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