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속보 정치 구미1 구미2 김천 칠곡 공단.경제 교육 사회 행사 이슈&이슈 문화 새의자 인물동정 화제의 인물 기관/단체 사설 칼럼 기고 독자제언 중부시론 기획보도 동영상뉴스 돌발영상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독자의 소리 웃자! 설문조사 공지사항 법률상식
최종편집:2020-04-02 오전 09:15:55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웃자!
독자의 소리
설문조사
뉴스 > 칠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고령·성주·칠곡 4.15 총선 김현기 무소속 출마키로
2020년 03월 25일(수) 09:21 [경북중부신문]
 

ⓒ 경북중부신문


김현기 고령·성주·칠곡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4.15 총선에 출마키로 했다.

김 예비후보는 지난 23일 “미래통합당 경선 배제 후 지지자 등과 숙의한 결과, 이번 주 중에 미래통합당을 탈당하고, 무소속으로 총선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지역과 나라를 위해 이 한 몸 던지겠다는 군민들과의 약속을 결코 져버릴 수 없었다”고 출마 배경을 밝혔다.

또 “언론사 여론조사에서 미래통합당 후보 적합도 1위를 차지하는 등 선두권 여론을 꾸준히 형성해 왔는데도 불구하고 특정 후보를 밀어주기 위해 경선부터 아예 빼버린 막장 공천을 묵과할 수 없었다”고 덧붙였다.

특히 “불공정 공천에 대해 재심 청구까지 했지만 이 마저도 묵살됐다”고 거듭 밝혔다.

그는 “미래통합당은 ‘막장 공천을 바로 잡아라’는 열화와 같은 군민 충고를 끝내 무시하고 공천을 마무리해 버렸다”며 “게다가 자유대한민국을 바로 세우고 보수우파를 통합해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고 정치를 바로 세우라는 역사적 사명도 지키지 않았다”고 분개했다.

김 예비후보는 “불공정과 불의에 맞서고, 정치 야합으로 뽑힌 후보가 아닌 ‘군민 후보’로서의 정도를 걷겠다. 오직 지역발전을 위해 죽을 각오로 달려 가겠다”고 결의를 다졌다.
안현근 기자  doiji123@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경북중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북중부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중부신문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21대 국회의원선거 및 지방의회의..
국회의원, `내가 적임자'
4월 개학 대비, 긴급돌봄 현장 점검..
`대구경북 통합 특별법 대표 발의할..
90세 에티오피아 6.25 참전노병 ‘..
구미시, 코로나19 재난긴급생활비 ..
김천 국회의원 선거, 5명 출사표
더불어민주당 김철호·김현권 후보 ..
위기 소상공인·취약계층 지원 발 ..
고령·성주·칠곡 국회의원 선거 4..
최신뉴스
 
구미시 바선거구 시의원후보 자격 ..
구미시토론위, 제21대 국회의원선..
[건설재해 예방할 수 있다] 항타기..
코로나19 극복 성금 3천만원 기탁
코로나19 확산 방지, 손 소독제 1,..
코로나19 극복 염원 담은 성품 기..
회원 마음 담은 5백만원 전달
장천면 마을보듬이 희망 가득 꾸러..
구미시, 코로나19 피해 추가 대책 ..
경상북도 도의회, 코로나19 위기 ..
더불어민주당 김철호·김현권 후보..
코로나19 관련, 재난긴급생활비 지..
코로나19 피해 극복 성금 3천만원 ..
경북도의회 초우회 도 코로나19 종..
독도 거주 민간인 지원 관련 조례..
구미시의회 방문
고령·성주·칠곡 국회의원 선거 4..
시민 선택권 찬탈, 불공정 사천 후..
`대구경북 통합 특별법 대표 발의..
"농가소득 10%↑, 구미공단 식자재..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경북중부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30450 / 주소: 경북 구미시 송원서로 2길 19 / 발행인.편집인: 김락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주석
mail: 4538111@naver.com / Tel: 054-453-8111,8151 / Fax : 054-453-13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04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