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종합 속보 정치 구미1 구미2 김천 칠곡 공단.경제 교육 사회 행사 이슈&이슈 문화 새의자 인물동정 화제의 인물 기관/단체 사설 칼럼 기고 독자제언 중부시론 기획보도 동영상뉴스 돌발영상 포토뉴스 카메라고발 독자의 소리 웃자! 설문조사 공지사항 법률상식
최종편집:2020-10-27 오전 10:14:10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웃자!
독자의 소리
설문조사
뉴스 > 정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줌(ZOOM) 민간사용주의보 발령 요청, `사용 자제 촉구'
김영식 국회의원, "보안 취약점 확인, 기업 핵심기술·영업기밀 중국 유출 우려된다"
2020년 10월 14일(수) 11:12 [경북중부신문]
 

ⓒ 경북중부신문
 김영식 국회의원은 지난 11일 국가정보원이 정부와 공공기관에 대해 사용을 제한하고 있는 화상회의 앱 ‘줌(ZOOM)’의 민간사용의 자제에 정부가 주도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국가보안기술연구소를 통해 입수한 ‘ZOOM 보안 취약점 현황 분석’에 따르면 ‘키생성 및 교환’, ‘end-to-end 암호화 방식 아님’등 단순 취약점은 대부분 해결된 것으로 파악되나 “‘종단간 암호화 문제’, ‘중국 서버 공유 문제’로 회의 내용이 암호화 없이 그대로 노출될 수 있으며 화상회의 내용이 그대로 노출될 수 있는 위험 요소가 존재한다.”고 밝혔다.
 중국에 위치하는 데이터 센터는 중국 당국에 암호키를 공개할 법적 의무가 있어 중국 정부가 필요시 줌 사용자 데이터에 직접 접근할 수 있다는 문제가 있다는 것이다. 이는 2017년부터 시행중인 사이버보안법에 의거, 중국 내 모든 서버는 중국 당국이 요구시 모든 정보를 제출해야 한다.
 국가정보원 역시, 정부와 공공기관에 대한 영상회의 관련 보안 가이드라인을 통해 줌(ZOOM)을 포함한 보안성이 확인되지 않은 상용 화상회의 프로그램의 사용을 제한하고 있다. 하지만, 민간영역의 보안정책을 담당하는 과기정통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은 줌의 보안 문제를 인식하고 있음에도 별도의 대책을 마련하고 있지 않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김 의원은 모바일 앱 분석 서비스 와이즈앱에 따르면 “지난 9월 한 달간 줌을 1번 이상 이용한 사람은 707만명으로 화상회의 앱 가운데, 압도적으로 많았다.”고 밝히며, “줌의 보안에 대한 우려가 있음에도 정부가 민간에 대해 별다른 조치를 취하고 있지 않다.”라고 지적하며, “기업의 핵심기술과 영업기밀 등이 중국으로 유출될 우려가 높은 만큼, 중국 눈치보기는 그만두고 당장 민간 부분의 줌 사용주의보를 발령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김영식 의원은 “중국산 프로그램과 플랫폼은 틱톡 등에서 정보유출 문제가 발생한 사례가 있고, 중국이 생산하는 통신장비와 IP캠 등에 대해서도 문제 지적이 계속되고 있는 만큼, 중국산 소프트웨어와 통신장비에 대해서도 보안성 확인이 완료될 때까지 민간 사용의 자제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임주석 기자  scent1228@naver.com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경북중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경북중부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중부신문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상북도환경교육센터 경상북도 환..
옥계동부초등학교 영상 동아리인 ‘..
왕산 허위 선생 순국112주년 추모제..
경북 서부권역 중소기업 문제해결형..
아파트 건설현장 추락사고 예방 안..
산단공 대경본부 육성기업 총괄책임..
장세용 구미시장, 내년도 국비확보 ..
2020년도 산업단지 환경개선 투자 ..
구미시, 무허가 축사 적법화 이행기..
구미과학관, 가을철 밤하늘 관측행..
최신뉴스
 
반려동물문화축제 「동락으로 오시..
구미시,‘2020년 자랑스러운 경상..
주니어무용단 주신, 창작무용 ‘꽃..
신음동 고형폐기물연료(SRF) 시설 ..
구미재향경우회, 산불예방 및 자연..
장세용 구미시장, 세계 3대 전지산..
장세용 구미시장, 내년도 국비확보..
2020년 독도의 날 기념, 독도사랑 ..
구미시, 무허가 축사 적법화 이행..
구미과학관, 가을철 밤하늘 관측행..
산단공 대경본부 육성기업 총괄책..
2020년도 산업단지 환경개선 투자 ..
왕산 허위 선생 순국112주년 추모..
경북 서부권역 중소기업 문제해결..
아파트 건설현장 추락사고 예방 안..
경상북도환경교육센터 경상북도 환..
옥계동부초등학교 영상 동아리인 ..
새마을세계화재단 영어ㆍ불어 새마..
지역문화를 선도하는 `2020 구미아..
구미시청 검도팀 장만억 선수, 대..


회사소개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경북중부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30450 / 주소: 경북 구미시 송원서로 2길 19 / 발행인.편집인: 김락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주석
mail: 4538111@naver.com / Tel: 054-453-8111,8151 / Fax : 054-453-13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04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